시모노세키 카라토 시장과 100엔 스시, 복어 튀김 / 모지코 연락선

 맥주 공방과 야키 카레 포스팅은 여기


 사실 시간만 괜찮았다면 조금 여유롭게 카라토 시장을 갈 수도 있었는데, 카라토 시장은 수산 시장인 만큼 영업 시간이 오후 3시까지라...

 모지코에 도착하자마자 급하게 시모노세키로 가는 연락선을 타기 위해 이동했다.


Nexus 5 | 1/30sec | F/2.4 | 4.0mm | ISO-230


 구글 지도로 봤을 때 바로 옆이라서 아마 역에 설명이 적혀있겠지...? 했는데 역시 적혀있었다.

 다행다행...


Nexus 5 | 1/120sec | F/2.4 | 4.0mm | ISO-123


 선착장에서 티켓을 구입. 편도 400엔, 왕복 800엔.

 위에 노란색으로 적혀있는 게 편도 티켓이고, 아래 주황색으로 되어있는 곳이 왕복 티켓이다.


Nexus 5 | 1/2290sec | F/2.4 | 4.0mm | ISO-101


 그야말로 공원이라는 느낌의 연락선 승선장 근처.

 낚시하는 사람들도 많이 있던데, 바닷물에 왠 해파리가... 해파리 냉채 먹고 싶다...


Nexus 5 | 1/2100sec | F/2.4 | 4.0mm | ISO-102


 배를 타고 있는 시간이 5분으로 굉장히 짧기 때문에 배도 아주 작은 편이다. 1층에 앉아서 갈 수도 있고, 2층에 오픈된 곳에 앉아서 갈 수도 있다.

 2층에 앉아서 가니까 물보라도 치고 풍경도 훤하게 보이고 재밌더라.


Nexus 5 | 1/60sec | F/2.4 | 4.0mm | ISO-189


 지하철 티켓처럼 생긴 시모노세키 ~ 모지코 연락선 티켓

  나는 배 멀미가 진짜 엄청 심한편이라서 겁을 많이 먹었는데, 배가 많이 흔들리는데도 멀미고 뭐고 느낄 틈도 없이 5분이 끝났음.


iPhone 6 | 1/2198sec | F/2.2 | 4.2mm | ISO-32


 배 위에서 보이는 카라토 시장(唐戸市場)

 우리 나라 사람들에게 100엔 스시로 유명한 카라토 시장은 저 건물 내부에 들어가 있다. 연락선 정거장에서 걸어서 5분 정도 걸리는데, 시모노 세키 역에서는 굉장히 굉장히 멀다.

 날씨가 너무 좋아서 그런지 관광온 사람들이 정말 많았다.


Canon EOS 70D | 1/320sec | F/2.5 | 30.0mm | ISO-100


 드디어 스시...  100엔 스시로 유명하기는 하지만, 새우 초밥이나, 참치 초밥 등등... 좋은 생선이나, 인기가 많은 초밥들은 300엔이다.


Canon EOS 70D | 1/80sec | F/2.5 | 30.0mm | ISO-125


 이런 식으로 좌판에 생선 팔 듯이 초밥을 판다. 나는 처음에 '이거 이거 주세요~' 하면 집어 주시는 시스템일거라고 생각했었는데, 그게 아니라 내가 직접 집어야 하는 시스템이었다.

 가게마다 생선 종류도 다르고, 심지어 가격들도 다 다르기 때문에 처음부터 바로 초밥을 고르는 것 보다, 다른 가게들을 다 둘러보고 나서 초밥을 선택하는 게 좋을 것 같다.



 '한국 사람이랑 중국 사람이 대부분 아닐까?' 하고 예상했던 것과 달리 일본 사람들이 대부분이더라. 한국 사람이랑 중국 사람도 간간히 섞여 있기는 했음.


iPhone 6 | 1/30sec | F/2.2 | 4.2mm | ISO-40


 우리가 집어온 스시의 일부. 사실 스시 자체는 특별하게 '우와!! 엄청 맛있다!! 신선하다!!' 하는 느낌은 아니고, 평범한 초밥이다.

 그냥 이 수산 시장의 분위기와, 내가 직접 원하는 초밥을 골라서 먹는다는 재미?


Canon EOS 70D | 1/100sec | F/2.0 | 30.0mm | ISO-100


 초밥 뿐만 아니라 튀김류도 많이 팔고 있다.

 복어로 유명한 곳이라 그런지 복어 튀김이 굉장히 눈에 많이 띄는데, 왠지 비쥬얼이 그냥저냥 그래서 복어 튀김은 구매하지 않았다.


Canon EOS 70D | 1/80sec | F/2.0 | 30.0mm | ISO-125


 하지만 게살 크림 고로케를 구매해왔지!! 음음, 부드럽고 맛있는 크림 고로케~


iPhone 6 | 1/30sec | F/2.2 | 4.2mm | ISO-32


 재미난 것은 오후 3시 영업 종료 시간이 가까워지자, 갑자기 초밥 가격이 저렴해지더라. 우리나라 떨이 판매 하듯이 300엔 하던 초밥들을 100엔에 판매한다.

 그리고 또 하나 재미난 것을 발견했는데, 3시가 가까워지자 갑자기 한국 단체 관광객 분들이 도착하셨다.

 뭐지? 여행사에서 노리고 일부러 이 시간대에 도착한 건가?



시장 분위기는 이런 느낌. 초밥 파는 곳은 대략 10곳~20곳 정도 있는 듯.

 평일~토요일은 오전 5시부터 오후 3시까지, 일요일 / 공휴일은 오전 8시부터 오후 3시까지.

 http://www.karatoichiba.com/calendars/ 수요일에 쉬는 경우도 있으니 꼭 확인하고 가보시길.



Canon EOS 70D | 1/125sec | F/1.4 | 30.0mm | ISO-100


 초밥을 먹고 입가심을 하러 근처 카페에 들어왔다.

 コーヒーフロート를 주문. 작은 레스토랑 겸 카페 같은 곳이었는데, 한국 관광객들이 많아서 그런지 한국어 메뉴도 있더라.


 하지만 카페 타임을 카레 타임으로 번역해 두셨음... 카레 타임이 뭐야ㅋㅋ



Canon EOS 70D | 1/5000sec | F/2.2 | 30.0mm | ISO-100


 카라토 시장의 근처에는 '하이! 카라토 요코쵸' 라고 하는 작은 테마파크? 공원? 도 있고, 수족관도 있고 그렇더라.

 작은 롤러코스터도 있고 회전 목마도 있고, 규모가 엄청 작은데 은근 있을 건 다 있음.


Canon EOS 70D | 1/6400sec | F/1.8 | 30.0mm | ISO-100


 왠지 필름 사진처럼 나온 관람차 사진.

 나랑 같이 간 선배도 똑같은 구도로 찍었더라. 역시 관람차 하면 이 사진이지!!

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